story K
[김병묵 칼럼]북한체제 변화, 중국 마음의 준비 끝난 듯
북한체제 변화, 중국 마음의 준비 끝난 듯*** 김정은은 늘 "인민의 행복을 도모하기 위해서"라고 말하지만 현재는 북한 국민이 밥을 먹는 것조차 문제가 되고 있다. 그런데 김정은은 도대체 어떤 생활을 하고 있는가? 독재국가의 전형이라고 말할 수 있다. 김정은은 오로지 민중에게는 가난하고 고생스러운 생활을 강요하는 반면 스스로는 방자하게 과도한 호화생활을
[이종철 단평]이정현 대표의 짐을 대신 져야한다.
이정현 대표의 단식이 3일째 이어지고 있다.그가 처한 고통과 고뇌가 느껴져 참으로 안타깝다.이 대표는 국감복귀를 권했다. 그런데 의총에서 반대했다고 한다.그럴 게 아니다.오히려 누군가 나서 이 대표를 설득하고이 국면을 풀어야 할 것이다.이 대표의 짐을 누군가 대신 져 주어야 한다.
새누리당 9월 30일 최고위원·원내대표단 연석회의 주요내용
9월 30일 최고위원·원내대표단 연석회의 주요내용은 다음과 같다.<조원진 비상대책위원장>이정현 대표의 단식이 계속 되고 있다. 지금 건강이 급속도로 떨어지는 안타까운 상황이다. 아무튼 당 지도부에서도 많은 걱정을 하
난리북새통 새누리당 국민을 좀더 헤아릴 순 없을까?
새누리당이 난리북새통이다.김재수 장관 해임건의안 건과 관련 심야의총을 했다고 한다.격렬하다.그런데 의문이다.김재수 장관 청문회 때 왜 이렇게 하지 않았지?그 때 좀 이렇게 격렬히 '방어'를 하지..혹은 그 이후에라도..해임건의안은 그로부터 나온 것이고이미 야당은 그리 할 것이라고 공언해 왔다.그나마 국민의 당은 발 뺐다.그럼에도 160표가 나왔다.지금
[더민주]민주주의를 ‘뻔뻔함’과 ‘무법’으로 매도하는 새누리당, 민주주의를 부정하는 것인가
금태섭 대변인, 오전 현안 브리핑□ 일시 : 2016년 9월 30일(금) 오전 10시 15분□ 장소 : 국회 정론관■ 민주주의를 ‘뻔뻔함’과 ‘무법’으로 매도하는 새누리당, 민주주의를 부정하는 것인가어제 새누리당은
[이광백 칼럼]김정은 5차 핵실험, 어떻게 대응할 것인가?
외부 제재·압박만으로 北변화 유도 난망 확인…김정은 체제 흔드는 정보자유화 나서야
김정은 정권이 국제사회의 거듭된 경고와 강력한 대북제재 속에서 또 다시 핵실험을 강행했다. 지난 1월, 4차 핵실험 이후 8개월 만이다. 의도는 오래 전에 확인됐다. 핵과 미사일을 끝내 실전 배치하겠다는 것이다. 핵과 미사일을 정권의 방패로 믿고 있는 것이다. 어떻게 대응할 것인가?김정은 정권을 향한 국제사회의 경제 제재와 군사적 압박은 진행 중이다. 강도
Story K 칼럼
치자꽃 향기
이종철 강서발전포럼 대표
박근혜 대통령께 건의합니다!
국회의원 하태경
미래예측의 어려움
유재길 전 은평미래연대 대표
‘실제 북핵 반대’ 중국환상과 우리의 대북정책 실패
홍성기/아주대 교수(철학박사)
전문[全文] 뉴스
맨입 정세균 의장의 방미일정에 대한 의혹이 확산되고 있다.
[더민주]정세균 국회의장에 대한 새누리당의 인신공격 도를 넘었다
정부-전경련-대기업-재단의 반시장적 고리를 당장 끊어야 한다
미르·K스포츠재단, 야당은 정치공세 중단해야
이 사람이 무섭다
"건국" "민주공화국" 부정하는 문재인.. 그가 대통령이 된다면..
문재인이 “얼빠진 주장”이라는 격한 표현을 썼다.“그런데 요즘 대한민국이 1948년 8월 15일 건립됐으므로 그날을 건국절로 기념해야 한다고 주장하는 사람들이 있습니다. 역사를 왜곡하고 헌법을 부정하는 반역사적, 반헌법적 주장입니다. 대한민국의 정통성을 스스로 부정하는 얼빠진 주장입니다.” 라는 것이다.8월 15일 아침이었다.이즈음 박근혜 대통령은 8.15
기획&이슈
사드 한반도 배치 결단 내린 진짜 이유
[유재길] 사드, 소모적 논쟁 끝내야
[김성중] '사드참외' 사드 괴담 난무 씁쓸
경북 성주 사드 배치 곧 발표.. 김항곤 군수 "정부 일방적.. 절대 용납못해"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서울시 강남구 학동로 342, 808호(논현동, SK허브블루) 우)06099  |  대표전화 : 02-707-2040  |  팩스 : 02-730-5165
등록번호 : 서울특별시 아 01794  |  편집인 : 최옥화  |  발행인 : 이재준  |  청소년보호책임자 : 박승완
Copyright © 2013 story K. All rights reserved. mail to storyk2040@daum.net